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0월24일wed
 
티커뉴스
OFF
최신기사보기
뉴스홈 > 지역소식(북부) > 남양주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남양주건가다가, 결혼이주여성 지역 명소 탐방 봄나들이
등록날짜 [ 2018년06월12일 19시32분 ]


남양주의 다문화가족들이 야외에서 따스한 봄 햇살을 한가득 받았다.

남양주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배영미)는 지난 9일과 10일 이틀에 걸쳐 입국초기 결혼이주여성을 대상으로 ‘봄나들이 갑니다’ 행사를 진행했다.

이번 ‘봄나들이’는 베트남, 중국, 태국, 필리핀, 캄보디아, 카자흐스탄 등 다양한 언어와 문화를 가진 입국초기 결혼이민자 50여명을 대상으로 팔당호 주변의 아름다운 경치를 온몸으로 느끼며 초기 입국 이민자들이 겪는 스트레스를 해소하기 위한 힐링의 시간으로 마련됐다.

특히 다산생태공원, 실학박물관, 다산유적지 등 지역의 명소를 탐방함으로써 내가 사는 고장의 역사를 배우고 또 자긍심을 갖도록 하기 위해 마련됐다.

실학박물관과 연계하여 진행된 이번 ‘봄나들이’는 다산생태공원의 자연과 함께 한 생태체험, 사진 찍기 미션, 미술놀이, 다산유적지 탐방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됐으며 결혼이주여성 모두 즐거운 한때를 보냈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결혼이주여성은 “남편이 바빠서 함께 나들이를 갈 기회가 많지 않은데 센터에서 친구들과 함께 봄나들이를 가니 너무 즐겁다”며 “따뜻한 햇볕 아래에서 여러 가지 게임도 하며 즐겁게 하루를 보냈다”고 말했다.

센터 관계자는 “이주여성들과 나무그늘에서 함께 한 점심시간은 각자 준비해온 도시락을 나누어 먹으며 서로의 삶을 이해하는 친목의 시간을 가질 수 있었다”며 “‘봄나들이’를 통해 지역 문화를 체험하고 초기 한국사회적응에 필요한 역량을 강화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송하성 기자

올려 0 내려 0
송하성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다문화가족이 바라보는 경찰행정, 개선점은? (2018-06-12 19:34:00)
"이주여성도 장애인활동보조인 자격 취득해요" (2018-06-04 17:33:22)
“중도입국, 미등록 등 이주민 자녀 지원체...
여성가족부, 불합리한 사업 운영 ‘도마 위...
다문화네트워크대회에도 울려 퍼진 처우개...
종사자 처우개선 보다 불합리한 정책실현 ...
여가부가 12년간 열정페이 조장 종사자 울...
10년 만에 ‘다문화가족지원센터’ 명칭 사...
전국 건가다가, 열악한 직원 처우 ‘뿔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