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7월21일sat
 
티커뉴스
OFF
최신기사보기
뉴스홈 > 지역소식(북부) > 고양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사회통합프로그램 참여자 부부 간담회 개최해 다양한 의견 청취
등록날짜 [ 2018년07월06일 18시39분 ]


법무부 경기8거점 고양이민자통합센터(센터장 김세영)는 지난 20일 센터 교육장에서 2018년 사회통합프로그램 참여자 부부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경기8거점 사회통합프로그램 단계별 강사와 결혼이민자 부부 60여명이 참석해 사회통합프로그램 활성화 방안과 한국사회정착을 위한 기관의 역할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5단계를 수료한 결혼이민자는 “사회통합프로그램을 통해 체계적으로 한국어 교육을 할 수 있어 좋았다”고 긍정적인 평가를 내렸고 이 이주여성의 배우자는 “자녀를 양육하며 공부하는 게 쉽지 않았는데 거점이 큰 역할을 해주어 여기까지 오게 되었다”고 감사를 표했다.

간담회에 참석한 조병근 씨는 “결혼이민자 남편들 모임이 정기적으로 이루어져 정보를 공유하고 사회통합프로그램이 잘 진행될 수 있도록 자조모임을 갖자”고 건의하여 분기별 남편 정기모임이 조직되기도 했다.

김세영 고양이민자통합센터장은 “경기 8거점 사회통합프로그램을 통해 이민자들이 한국사회 정착하는데 많은 기여를 할 것이고, 이민자 가정이 사회 구성원으로 안정적인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입국에서 정착까지 원스톱 통합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지은 기자
올려 0 내려 0
이지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다문화가족과 함께 하는 맛있는 요리교실’ (2018-07-06 18:40:32)
“고양시, 구직청년에 취업성공 희망날개를 드려요” (2018-07-06 18:37:55)
여성가족부, 불합리한 사업 운영 ‘도마 위...
다문화네트워크대회에도 울려 퍼진 처우개...
종사자 처우개선 보다 불합리한 정책실현 ...
여가부가 12년간 열정페이 조장 종사자 울...
10년 만에 ‘다문화가족지원센터’ 명칭 사...
전국 건가다가, 열악한 직원 처우 ‘뿔났다...
[단독] 이주다문화기관 통합 속도 빠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