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09.21 02:08 |
다문화가족의 여가, 9월 6~7일 수원재즈페스티벌에서 즐겨요
2019/09/10 20:34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수원문화재단, 국내 최정상급 재즈 보컬리스트와 연주자들 참여해
다문화가족의 여가.jpg
 

무더위가 점점 사그라들고 있지만 여전한 여름밤을 시원하게 달래줄 재즈페스티벌이 열린다. 다문화가족도 함께 해 보면 어떨까.
수원문화재단은 국내 최정상급 재즈 보컬리스트와 연주자들이 함께하는 ‘2019 수원재즈페스티벌’을 9월 6일과 7일에 수원 광교호수공원 재미난 밭에서 연다고 20일 밝혔다.
올해 6회째를 맞는 수원재즈페스티벌은 내달 국내 최고 경관 중 하나인 광교호수공원에서 아름다운 야경을 벗 삼아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축제로 펼쳐진다.

첫 날은 수원에 기반을 두고 활발히 활동 중인 연주자들이 모여 결성한 SW JAZZ BIG BAND 공연을 시작한다. 정통 재즈 보컬리스트 말로가 두 번째 순서를 장식한다.
가장 예술적이면서도 가장 한국적인 보컬로 평가받고 힘과 섬세함을 함께 갖춘 한국 최고의 재즈 보컬리스트 말로의 매력에 빠질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다.
첫날 마지막 순서로 파워풀하고 폭발적인 가창력의 소유자 블랙&소울의 국모 BMK가 그녀의 다양한 색깔을 수원시민에게 선사할 예정이다.

둘째날은 SW JAZZ BIG BAND가 아카펠라 4인조와 함께 대중가요와 재즈의 콜라보레이션 형식의 무대로 다양한 즐거움과 감동을 제공한다. 한국 재즈의 자존심 버클리 음대 출신의 남성 4인조 밴드 프렐류드와 감미로운 목소리의 재즈 보컬리스트 고아라가 함께한다.
이어 매력적인 반도네오니스트 고상지의 무대로 가을밤 탱고의 화려한 유혹에 빠지게 될 것이다. 마지막 무대로 수원재즈페스티벌에 각별한 애정을 갖고 매년 자리를 빛내주는 아시아 대표 재즈 디바 웅산이 대미를 장식할 예정이다.

이번 축제는 내달 6일 오후 6시, 7일 오후 5시에 개최하는 이번 축제는 광교호수공원 스포츠클라이밍장 앞 잔디광장에서 무료로 진행하며, 관람 시 돗자리를 준비하면 좋다.
이지은 기자
[ 이지은 기자 danews1@daum.net ]
이지은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danews1@daum.net
다문화사회를 선도하는 경기다문화뉴스(danews.kr) - copyright ⓒ 경기다문화뉴스.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경기다문화뉴스 (http://www.danews.kr) | 설립일 : 2013년 3월 4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송하성 | 주소 :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정조로 921번길 5, 3층(영화동)
    등록번호 : 경기 다50340  | 사업자등록번호 : 134-32-27206 | 대표전화 : 031-328-0211 [오전 9시~오후 6시 / 토,일,공휴일 제외] | danews1@daum.net
                                                                      Copyright ⓒ 2013 경기다문화뉴스 All right reserved. 
    경기다문화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