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2-16(일)

‘다문화가정 다정한 프로젝트’

세교종합사회복지관, 요리 배우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2.07 12:1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다문화가정.jpg

 

오산세교종합사회복지관(관장 강대봉)은 오산시 내 다문화가정 여성을 대상으로 2020년 푸드스마일즈 우양 지원 사업 ‘다정한 프로젝트’를 시작했다고 8일 밝혔다.

 

‘다정한 프로젝트’ 사업은 다문화가정에게 요리라는 접하기 쉬운 매개로 한국문화를 이해할 수 있도록 돕고 먹거리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오산세교종합사회복지관은 우양재단에서 후원금을 지원받아 6월 말까지 매주 화요일마다 한국요리교실, 자조모임, 부모교육, 나들이 등 다문화가정을 대상으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다문화가정 여성은 “한국요리를 배울 수 있는 기회가 없었는데, 요리를 배울 수 있어서 너무 좋고 배운 요리를 가족들에게 직접 해줄 수 있다는 생각에 너무 기쁘다”고 말했다.

 

강대봉 오산세교종합사회복지관 관장은 “오산시 다문화가정들을 위해 지원해 주는 우양재단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다문화가정들과 소통하고 나눔으로써 전문복지서비스를 실현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는 복지관이 되겠다”고 강조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5725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다문화가정 다정한 프로젝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