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4(목)

광명시청, 마스크 착용 권고 “코로나19 최고의 백신은 ‘마스크 쓰기’ 입니다”

광명시청, 마스크 착용 권고 “코로나19 최고의 백신은 ‘마스크 쓰기’ 입니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9.16 16:3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광명시청 마스크.jpg

©광명시청

 

광명시는 수도권 집단감염 여파로 급속히 번지고 있는 코로나19를 막기 위해 관내 고위험 시설점검과 방역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외국인주민들도 적극 협력해야 겠습니다.

 

광명시에서는 최근 수도권을 비롯해 전국적으로 급속히 확산되는 코로나 감염병의 지역 내 차단을 위해 먼저 희망일자리 사업 참여자 475명을 생활방역 분야에 배치하고 유,초,중,고등학교 47개교, 도서관, 전통시장, 다중이용시설 등에서 매일 방역을 실시하고 발열체크, 출입자 명부 작성 등 방역업무를 추진하고 있습니다.

 

또한 18개 동에서는 자율방재단이 공공시설, 다중이용시설, 공원, 버스 정류장 등을 중심으로 방역활동을 벌이며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힘을 모으고 있습니다.

 

자원봉사센터에서는 소속 단체 등과 함께 관내 공공시설을 중심으로 방역을 실시하고 있으며 시민들도 직접 18개 동 행정복지센터에서 방역물품을 대여해 소독에 참여하고 있습니다.

 

광명시는 관내 방문판매업체 111곳, 노래방 140곳, PC방 82곳, 유흥·단란주점 222곳 등을 대상으로 집합금지 행정명령 이행여부도 집중점검하고 있습니다.

 

 경찰서 등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관련부서 공무원이 이들 시설의 이행여부를 세밀하게 점검하고 있으며, 관내 예식장 6곳과 방역수칙 의무화 대상 시설로 추가 지정된 장례식장 2곳의 방역수칙 준수여부도 점검하고 있습니다.

 

아울러 광명시는 코로나19로 관내 교회에서 확진자가 발생한 3월 이후부터 지속적으로 관내 전체교회 335곳의 방역수칙 이행준수 점검을 실시하고 있으며, 19일 정부의 ‘대면 예배 금지 조치’에 따라 지난 23일에 이어 30일에도 비대면 예배 준수 여부를 점검할 계획입니다.

 

또한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발령에 따라 지난 18일부터 광명시 사회· 노인·장애인 복지관, 경로당, 실내 공공 체육시설, 도서관은 31일까지 휴관에 들어갔으며, 노인요양시설과 노인주간보호센터 등 노인시설 30곳은 하루 2회씩 방역하고 있습니다.

 

한편 광명시는 오는 9월 자체 역학 조사관을 2명 채용할 계획으로 자체 역학 조사관을 확보하면 경기도 역학조사관을 중심으로 조사를 진행하는 현재보다 코로나19 검사 결과와 확진자 동선을 더욱 신속하게 알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전국적으로 확진자가 늘어나 의료진과 병상이 부족한 심각한 상황이 오지 않도록 모두가 힘을 모아 이 위기를 잘 극복해야 합니다.

 

코로나19를 막는 최고의 백신은 마스크 쓰기입니다. 시민 여러분께서는 식사시간을 제외한 모든 활동 시 마스크를 반드시 써주시길 바라며 특히 주말 종교 활동을 자제해 주시고 다중시설 이용을 중단해 주시길 당부드립니다.

 

자료 광명시청


 

태그

전체댓글 0

  • 5448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광명시청, 마스크 착용 권고 “코로나19 최고의 백신은 ‘마스크 쓰기’ 입니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