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20(화)

온라인 국제교류로 협력방안 모색 파주시와 호주 투움바시, 영상통화로 논의

온라인 국제교류로 협력방안 모색 파주시와 호주 투움바시, 영상통화로 논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10.14 15:1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해외 자매도시크기변환_.jpg


파주시는 코로나19로 인한 세계적인 판데믹(Pandemic) 상황 속에서 해외 자매도시와 화상 교류를 통한 코로나시대 비대면 국제교류의 표본을 보여 주고 있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9월 17일, 호주 투움바시(Toowoomba) 폴 안토니오(Paul Antonio) 시장과 영상통화를 통해 양 시의 코로나19 발생현황 및 향후 국제교류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양 시장은 먼저 코로나 시대에 영상으로라도 만날 수 있어 반갑고 기쁘다는 인사와 함께 파주시의 아프리카돼지열병 대처상황과 양 시의 코로나19 발생 현황, 그리고 최근 파주시의 홍수 및 태풍 피해 상황 등 근황에 관해 얘기를 나눴다. 

 

이어 최종환 시장은 “9월 18일부터 27일까지 개최되는 제71회 투움바시 꽃축제 개막을 47만 파주시민을 대표해 축하드린다”라며 “코로나19로 인한 여러 가지 어려운 여건을 이겨내고 개최하는 축제이니만큼 단 한 명의 확진자도 발생함이 없이 시민이 진정으로 즐기는 꽃축제가 되기를 바란다”고 축하인사를 전했다. 

 

안토니오 시장도 “올해는 코로나19로 제약된 상황 속에서 예전과는 다른 형태의 이벤트들로 축제가 펼쳐지게 돼 아쉽지만, 내년에는 최종환 시장님도 꽃축제에 꼭 함께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또한, 양 시장은 영상통화에서 양 시의 대표적인 교류 사업인 ‘청소년 어학연수’와 ‘교환 공무원 연수’ 사업을 온라인으로 대체해 이어나가는 방안 등 코로나19 상황에서 지속할 수 있는 교류 개선책에 대해 심도 있게 이야기를 나눴다. 파주시는 앞으로도 호주 투움바시는 물론 해외 자매. 우호도시와 온라인 교류활성화를 위한 협의를 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영의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8426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온라인 국제교류로 협력방안 모색 파주시와 호주 투움바시, 영상통화로 논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