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0-12(토)

지역교육의 핵심 공간모델 찾기

임병택 시흥시장 등 교육 선진지 견학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7.05 16:1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지역교육1.jpg
 
시흥시는 지역교육의 핵심 공간으로서 새로운 모델을 모색하기 위해 나서고 있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지난 6월 26일 시흥교육지원청, 경기도의회와 지역교육의 공간 활용에 대한 새로운 대안을 찾고자, 의정부 몽실학교, 공릉청소년문화정보센터 등 선진지 현장을 찾았다.

이날 견학에는 조은옥 시흥교육지원청 교육장, 안광률, 김종배 도의원이 함께했다.

시흥시는 지역교육의 핵심 공간으로서 학교의 유휴공간에 주목하고, 교육. 복지. 문화의 구심점 역할을 할 수 있는 모델을 수립할 계획이다. 향후 이와 관련해 효율적인 활용방안을 지역사회, 학교와 함께 논의해 풀어갈 예정이다.

학령기 학생의 감소로 인해 학교 공간은 그 활용에 따른 다양한 지역 재생의 의미가 있다. 지역교육의 핵심 공간이자 문화 공간, 돌봄과 방과후, 다문화 교육, 학생자치 등의 활동이 폭넓게 이루어지는 공간으로 검토되고 있다.

향후 시흥시는 전국 단위 공간조성의 우수사례를 자세히 살펴보고, 지역의 특성을 살린 공간조성 프로젝트를 재구성할 예정이다.

설계 단계부터 교육과 문화 등 미래지향적인 비전과 가치를 담는 지역 공간이라는 큰 그림을 그리며 시흥에 맞는 모델을 구상 중이다. 이를 위해 지역민과 교육청, 지자체, 학부모와 학생, 교사들의 요구를 바탕으로 사용자 중심 공론을 시작해나갈 계획이다.
김영의 기자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지역교육의 핵심 공간모델 찾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