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1-22(수)

안산시, 아시아 습지센터 네트워크(WLI-Asia) 가입

대부도갯벌 보호 위한 국제적 협력 네트워크 체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8.06 16:3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대부도 갯벌.JPG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국가연안습지이자, ‘람사르 습지’로 지정된 대부도 갯벌이 ‘아시아 습지센터 네트워크(WLI-Asia)’에 가입하고 공식인증서를 수여 받았다고 밝혔다.

세계습지센터네트워크(WLI. Wetland Link International)는 습지 교육을 제공하는 센터들을 위한 글로벌 네트워크 플랫폼이며, 전 세계 350여 곳의 습지센터가 참여하고 있다.

아시아 습지센터 네트워크(WLI-Asia)는 동아시아 람사르지역센터에서 사무국을 맡고 있으며 현재 아시아지역 10개국 39개 센터가 가입해 활동하고 있다. 습지 관련 정보교류와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기구다.

안산시는 지난 7월 19일 세종시에서 습지의 지속가능한 이용과 보전을 위해 열린 ‘2019년 제1차 지역해양보호구역센터 네트워크 정기총회’에서 아시아 습지센터 네트워크 가입이 최종 결정됐다.
대부도 갯벌은 지난해 10월 유형이 독특하고 국제적 멸종 위기종이 서식하는 등 생물다양성 보전을 위해 국제적으로 중요성을 인정받아 람사르 습지로 지정된 데 이어 이 같은 성과를 얻었다.

안산시는 아시아 습지센터 네트워크(WLI-Asia) 가입으로 세계 주요 습지의 정보 및 경험 공유 등으로 대부도갯벌의 위상 제고와 보호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안산시 대부해양본부 관계자는 “네트워크 가입으로 국내외 협력체계를 강화해 습지의 중요성 및 교육·전시자료 공유, 역량강화 프로그램 참여가 기대된다”며 “지속가능한 해양생태 보전으로 주민들과 함께하는 습지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김영의 기자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안산시, 아시아 습지센터 네트워크(WLI-Asia) 가입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